IRiS nX
529 ARTICLES / 1384 REPLIES [1:2.6]
=#####=


이 게시판은 '지인/우인/동인 게시판'입니다.
조건에 해당하시는 분들은 마음껏 '행패', '난동', '도배', '압박'이 가능합니다.

지인: off-line으로 만난적이 있는 분들, PC통신을 통해 만난 적이 있는 분들
우인: 친구, 회사 동료 등
동인: 나와 같은 비슷한 길을 걷고 있는 분. 비슷한 취미를 가지신 분

위의 조건에 해당하지 않는 분이라도 글을 쓸 수 있지만 단순 일기성 글, 도배, 비방, 비존중 언사 등은 무통보 삭제 대상임



 이름/e-mail  
홈페이지
제목
내용
첨부
첨부 스타일 쿠키  
#1292. ㅁㄴㅇ http://gall.dcinside.com/list.php?id=game_classic [REPLY]
안녕 하세요 안영기님 2009/07/13 (Mon)

avej 너무 재밌게 하고 있습니다
근데 원로한테 아무리 영적인 눈이라고 물어도 이 놈이 대답을 안하네요
거지가 분명히 원로 한테 가서 영적인 눈이라고 말해라고 했는데...

이것 때문에 디씨인사이드 고전게임 갤러리 이용자 약 3만명이 페닉상태에 빠졌습니다.

조속한 해결책 부탁드립니다.

 

#1292-1. 안영기 2009/07/14 (Tue)
(메일로 답을 드렸습니다)

##



#1291. 쿤타맨 [REPLY]
[지인] 잘 지내시나요. 2009/03/06 (Fri)

케텔, 아니 코텔, 하이텔이었나.. k2mul2 아이디를 썼던 쿤타맨입니다.
'k2'로 시작하면 뭔지 기억하시죠?
서핑하다가 우연히 또 발견하여 사연 자취 남깁니다.
전에도 방명록 남겼던 걸로 기억합니다.
음.. 전보다는 조금 어눌한 듯한 느낌이 들었으나 여전히 잘 계시네요 ^^;
아무쪼록 건강하시고, 더 좋은 날 올겁니다.
혹 추억의 쐬주나 연분 맺고 싶으시면 연락 주세요.
개인적으론 무척이나 보고 싶네요.
오랜 지인들 이제는 연락처도 바뀌고 다들 시집장가 가서 몇몇만 보네요.

연락처 : 016 408 9173
Nate : karpos
MSN : karposhope@hotmail.com

주저마시고 연락주세요.. 메신저도 좋구요.



#1290. 상현 [REPLY]
영기야.. 2009/02/25 (Wed)

예전에 니가 만든 게임 에디트 되냐?
숨겨진 방 이런거..
애플 시리즈 할때 너 그런거 잘 했잖아?
암호 조작.. 경험치 늘리기 등등..

 

#1290-1. 안영기 2009/02/26 (Thu)


세이브 파일 등에 에디트 방지 기능이 다 붙어 있긴한데, 요새는 툴이 좋아져서 에디트 할 사람들은 실시간으로 다 하더라. (나는 잘 못 다루지만..)

애플 때야 툴도 없으니, 정말 부트 로더부터 기계어로 따라가곤 했는데 그럴 때가 참 재미있었지. 그런데 요새 그렇게 하라고 하면 못할꺼야. 그러고보니 그때는 공부를 해야할 시기였는데 그런 짓이나 하고 있었으니........



#1289. 김민철 http://rageworx.pe.kr [REPLY]
아 ...반갑습니다 SMgal 님 ... 2009/02/16 (Mon)

이 얼마만인지 !!!
하이텔 게제동이 안개속으로 사라진 이후 ... 못뵐줄 알았는데 여기에 숨어 계셨군요 .. ㅋㅋㅋㅋㅋ
반가워어요오 ....


 

#1289-1. 안영기 2009/02/20 (Fri)


숨어 있다기 보다는 많은 사람이 발견하지 못한 것 뿐입니다. ^^;

메일에 대한 답변은 주말에 드리겠습니다. 회사에서는 메일을 못 쓰니, 평일에는 답장 쓸 시간이 안나는군요.



#1287. 박연오 [REPLY]
2009/02/12 (Thu)

암흑속의누군가님이 로그라이크 커뮤니티에서 안영기님이 거론되는걸 보셨다는건
어쩌면 제가 한 일일지도 모르겠군요
얼마전 로그 커뮤니티에 그런말을 남겼는데... ㄷㄷ
또다른 지식의 성전 시리즈와 로그는 분명 "류"는 다르지만
공개 RPG라는 큰 공통점이 있으니 같이 거론될만 하죠.

안영기님 사랑합니다♡

여기 한 번 들어가 보세요.
흥미로우실 겁니다.
http://adplug.sourceforge.net/

횡설수설이네요.
다음에 또 뵙겠습니다.

 

#1287-1. 안영기 2009/02/20 (Fri)


중복 글은 지워 드렸습니다.

로그like와는 다르지만 기사에서도 그렇게 언급된 적이 있는 것 같았습니다. '로그like'와는 확실히 다른 관점에서 제작된 것이니 이쪽 전문가(?)들은 확실히 다르다는 것은 아실 겁니다. 다만 최근의 게임들이 워낙 로그like와는 차이가 많기 때문에 그나마 유사한 것을 찾으려니 제 게임을 이야기 하지 않았나 생각되군요.

그리고 링크 고맙습니다. 아직 자세히 살펴 보지는 않았지만 제가 원하던 것이네요.

 

#1287-2. 암흑속의누군가 2009/03/20 (Fri)
앗.. 상당히 전에 봤는데.

아직도 내용이 얼핏 기억나네요.ㅋㅋㅋ

오랜만에 로그라이크계열로 가볼까...
(근데 너무 활동 안해서 쫓겨났을듯...저는 몇년을 해도 넷핵 3000점을 못넘겨서..)



[PREV] [1][2][3][4][5][6][7] [NEXT]


IRiS nX by NvyU =starry sca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