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iS nX
114 ARTICLES / 235 REPLIES [1:2]
=ADMIN=


NAME / EMAIL
URL
SUBJECT
MESSAGE
ATTACH
ATTACH STYLE COOKIE  
#458. razhumikin [REPLY]
꿈의 부활인가요? 2007/05/21 (Mon)

안영기라는 이름을 알게 된건, 어느 인터넷모임에서 어느분이 굉장히 재미있었다는 추억의 리플을 보고 난 이후였습니다. 그게 두어달 전이었죠.
심심풀이로 그 게임, 또다른지식의 성전을 한번 해보고자 찾다가 제작자인 안영기님의 이름을 봤습니다.
그래서 또 궁금해졌죠. 여기도 와보고, 통신에서 유명하던 아마추어 게임제작자가 지금은 뭘하시나 하구요.
그냥 평범한 회사원인것 처럼 보이더군요. 몇몇 신문기사와 블로그 글들의 도움으로 스토킹을 더 해봤습니다.
사실, 부산 멤 출신이란 이력에 끌렸지요. 저도 같은 길을 걸었었으니까요. 학생때만드신 작품도 보고, 싱글에서 조회도 해보고요^^
그때, 조금은 실망했습니다. 학생때 유망했어도, 나이들면 어쩔수 없는건가..하고 말이죠. 게임을 포기하고 먹고살기위한 프로그램만 한다니 말이죠.

오늘 우연히, 또다른지식의성전 부활 글을 읽고 여기에 다시 찾아 왔습니다.
나이를 먹어도 소년과 같은 꿈을 잃지않고 살고계신것 같아 부러웠습니다.
저도 멀리서나마 화이팅을 드리려고,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수고하세요, 안선임님.ㅋ

#458-1. 안영기 2007/05/22 (Tue)

예, 열심히 하겠습니다.

저도 점심 시간을 이용해 스토킹을 해보았습니다. 싱글의 동명이인 때문에 잠시 주저했습니다만 위대한 검색 엔진의 힘으로 판별에 성공했습니다. ^^;

하지만 지금 하는 것이 먹고 살기 위한 프로그래밍만은 아닙니다. 게임 쪽에서 습득한 기술을 더 큰 세계에 적용하는 과정이고, 게임 제작자로서는 느끼기 힘든 여러 가지 도전들이 있으니까요. 욕심이 많아서 그런지, 어느 하나라도 그만두게 되면 아쉬울 것 같습니다.


#456. 라이스미 [REPLY]
축하드립니다. 2007/05/10 (Thu)

한번도 뵌적도 없고 단지 안영기님께서
만드신 게임만 즐긴 유저지만 게임 중간
중간 나오시는바람에 전혀 영기님의 이름이
낯설지가 않습니다. 좋은 게임 부탁드립니
다. 화이팅!!

#456-1. 안영기 2007/05/17 (Thu)

감사합니다, 열심히 만들어 보겠습니다.


#455. 라이트트윈스 [REPLY]
리메이크 화 축하드립니다. 2007/05/05 (Sat)

라지만 워낙 한국의 패키지게임들이 안습한지라..
프로젝트가 무산되지 않고 끝까지 완성되어서
제손에 꼭 또다른지식의성전이 들려있으면 좋겠습니다.

힘내세요 >.<

PS. 이 세계의 창시자는 안영기님이시며

그는 "위대한" 프로그래머입니다.

???

#455-1. 라이트트윈스 2007/05/05 (Sat)

아 자축이신가요 라는 말을 빼먹었네요 ㅎㅎ

#455-2. 안영기 2007/05/10 (Thu)

고맙습니다. 그것은 '광고 카피'입니다. ^_^


#454. 개미(본명 희귀한거라..) [REPLY]
안영기님. 2007/04/28 (Sat)

안영기님. 당신은 정말 멋진 게임 개발자였어요. 그냥 당신 게임 팬이 이렇게 당신 홈주소라도 알아서. 이렇게 고마움의 메세지를 남김니다. 정말... 재미있었어요.

#454-1. 안영기 2007/04/29 (Sun)

안녕하십니까.

저는 아직도 개발자입니다. 단지 게임이 아닌 것뿐이지요. ^_^ 들러주셔서 고맙습니다.


#446. kerolraise [REPLY]
데쟈뷰.....2는 않만들어주시나요.ㅠㅜ 2007/03/15 (Thu)

중학교때 안영기님께서 만드신 데쟈뷰2를 플레이하면서 나름대로 게임시나리오에 관심을 가졌었는뎅.ㅠㅠ 데쟈뷰2는 언제 만들어주시나용.ㅠㅠ? 앞으로 계획은 없으세요.ㅠㅠ?

#446-1. 안영기 2007/03/18 (Sun)

안녕하세요..

생업을 포기하면서 공개 게임을 만든다는 것은 사실 힘들지요. 그렇다고 제가 게임 제작자로 전향할 가능성도 낮으니 데자뷰2나 기타 후속작들이 나올 가능성이 낮습니다.. -_-;;


#333. 박성준 http://www.cyworld.com/popo8402 [REPLY]
Isometric view game 질문입니다. 2007/01/03 (Wed)
DDraw1.pas
작년부터
조금씩 공부삼아
하루에 한라인이라도 보려고 노력하는
공학도입니다.

수고가 많으십니다.
Isometric view game의 DDRaw.pas : 5683 Line DDERR_BLTFASTCANTCLIP: Result
이부분이 도저히 해석불가라. -_-;;
자질이 없는건지...

답변좀 부탁드리겠습니다.

#333-1. 안영기 2007/01/04 (Thu)

파라미터로 넘어온 Value가 DDERR_BLTFASTCANTCLIP 이라면 ' if a clipper object is ...'를 리턴하라라는 pascal 문법입니다.

별로 특징적일 것이 없는 문법입니다만....

#333-2. 박성준 http://www.cyworld.com/popo8402 2007/01/07 (Sun)
고맙습니다.
답변,
고맙습니다.


#241. 임종백 [REPLY]
아지야.. 최신 게임 머예요? 2006/11/06 (Mon)

아지야는 저의 어릴적 영웅

아지야의 최신 게임을 하고 싶은데

이름 좀 알수 있을까요?

#241-1. 안영기 2006/11/11 (Sat)

안녕하세요.

최신 게임은 http://avej.com 에 있습니다만 그다지 기대는 안하시는 것이... ^^:


#240. 결이 [REPLY]
스프라이트.... 2006/11/05 (Sun)

영기님 질문이 있는데요.

지금도 많이 쓰지만 예전에 도스게임에서 스프라이트 많이 썼잖아요? *.spr 이라는 확장자로요.

이러한 도스에서 작성된 스프라이트는 아무 스프라이트 뷰어로도 볼 수 있나요?

#240-1. 안영기 2006/11/11 (Sat)

spr 확장자가 표준 포맷인지 모르겠습니다. 보통은 개발자 개개인이 포맷을 정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raw data의 경우에는 raw와 rle(0번압축 포함)이 대부분일테지만 헤더의 경우에는 제작자마다 천차만별입니다. 그래서 직접 바이너리로 펼쳐 놓고 분석을 해야 그 포맷을 알 수 있습니다.


#239. english [REPLY]
그렇다면... 2006/11/03 (Fri)

DrawPrimitiveUP말고 DrawPrimitive으로 하면 빨라질까요?

#239-1. 안영기 2006/11/04 (Sat)

빨라집니다. IDirect3DDevice9::DrawPrimitiveUP()은 항상 유저의 버텍스 데이터를 그래픽 카드로 보내지만, IDirect3DDevice9::DrawPrimitive()나 DrawIndexedPrimitive()는 데이터를 미리 그래픽 카드 내의 메모리에 올려 놓기 때문에 전송에 드는 시간만큼 이익을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유저 데이터가 많지 않다면 둘 다 동일할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DrawPrimitive()류의 호출 회수를 줄이면 빨라져야 하고 의외로 SetFVF같은 Set 함수들이 느리기 때문에 그런 것의 호출을 최소화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239-2. english 2006/11/04 (Sat)

캐릭터가 움직일때마다 맵을 갱신해야 하니까 데이타도 계속 변하는 거 아닌가요?

#239-3. 안영기 2006/11/11 (Sat)

캐릭터가 움직여서 맵을 변하게 한다는 것과는 또 별개입니다. 캐릭터가 움직이지 않아도 항상 60프레임으로 돌고 있으므로 계속 출력이 일어날테고, 캐릭터가 움직일 때도 데이터가 변하지 않거나 특정 단위를 두고 갱신하도록 설계해야 합니다.


#238. english [REPLY]
2006/11/03 (Fri)

Direct3D9을 이용한 2D게임 만들기예제에서요
DrawImageEx함수를 바꿔서
D3DPT_TRIANGLElist를 이용해 맵을 한꺼번에 DrawPrimitiveUP할 수는 없나요?

#238-1. english 2006/11/03 (Fri)
아~ 해결했습니다.
여러번의 시행착오끝에 해결했습니다.
그런데 DrawPrimitiveUP을 여러번할 것을 한번만 하는데도 별로 빨라지지 않는데 제 상식과는 좀 다르네요.


#228. 전민관 [REPLY]
오오.. 안영기 님이시다.. 2006/10/16 (Mon)

예전에 그토록 재미있게 했던 게임.. LORE..
국민학생이었던 저를 불태웠던 게임..

하하.. 덕분에 게임제작의 길로 들어와 버렸어요!! 책임 지세요..

#228-1. 안영기 2006/10/22 (Sun)

안녕하세요. 흘흘 저는 이제 게임 제작자 아닌데요...

아마 발 빼시기 힘드시지 않을까요. ^;


#226. 빌리포드 [REPLY]
아아 드디어 찾았군요. 2006/09/19 (Tue)

안녕하십니까 안영기님
옛날 추억에 물들어 간만에 LORE를 찾았습니다.
[그것도 IBM의 5.25 플로피 디스크]
결국 그때 받은 디스크로 해보자고
386 한대를 구입했습니다.
[허큘리스까지...4만원씩이나 하더군요.]
역시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명작이였습니다.
[배경의 묘사라던지 스토리라던지 아직도 오싹오싹합니다.]
그리고 역시 그 공포의 하이드라와 대면에선. 10여년전처럼 웃어버리고 말았습니다.
아직도 게임에 열정을 바치고 계신 모습이 존경스럽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 부탁드리며 이만 글을 줄입니다.

#226-1. 안영기 2006/10/22 (Sun)

Hydra 등장 장면은 나름대로 굉장히 신경 쓴 '특수 효과'였습니다. ^^; 나름대로 그거 그리느라 1시간 이상 소비한 것 같은데.... 흐흐...

#226-2. 용맨소녀 http://www.doyongid.com 2006/10/24 (Tue)
전 용암지대를 맨땅에 헤딩으로 통과할때...
가슴이 뭉클해지면서 비장감이 느껴지더군요..ㅡ.ㅡ

근데, 결국 못건너서 포기함..

#226-3. 안영기 2006/10/24 (Tue)

한 번 건너고 회복하고, 한 번 건너고 회복하고... 해야죠. ^^;

비화를 말씀드리자면, '설마 누가 여기까지 오겠냐.. 혹시 오더라도 좌절하게 해주자'라는 취지로 만들어진...


#225. 낡은바람 [REPLY]
우어어어억 2006/09/08 (Fri)

어릴 적에 진짜.
존경하던 게임 프로그래머를 이렇게 인터넷에서 볼 수 있다니, 진짜 꿈만 같네요..ㅠㅠ
재미있게 했던
또다른 지식의 성전
다크메이지 실리안 카미너스
비전속으로
데자뷰(이건 완성판을 못해봤음)

특히나 처음 접했던 게임이
비전 속으로 였는데
그때의 감동은 아직까지도 이어진답니다;
어릴적 같이 했던 친구들과
게임이야기를 하면 꼭 나오는 게임.
비전속으로..ㅠㅠ
아아 아무튼..
만들어줘서 정말 감사합니다.

혹여나 하는 말인데,
만약 제가 트리뷰트 게임을 만든다면,
비전속으로의 시스템이나 세계관,
스프라이트(라기보다는 타일)이나
기타 다른것들을 그대로 차용해도 될런지
여쭤볼렵니다.ㅋ
간단한 온라인 게임을 만드려고
10년째 구상중입니다.ㅋ
으어으어으어
아무튼 어린시절 영웅을 이렇게 보게되니
너무 좋습니다.ㅋㅋ
화이팅!

#225-1. 낡은바람 2006/09/08 (Fri)
ㅋㅋ 그나저나
나중에 일본 애니들을 보면서 비전속으로의 배경음악이 나와서 깜짝 놀랐던 기억이 나네요.ㅋ
바람의 계곡 나우시카라던가.ㅋ
제 기억에 통신속에서 좋다 싶은 ROL혹은 IMS파일을 그냥 무단으로 이용하셨다고 쓴 글을 언뜻 본거 같은데.ㅋ

아무튼.. 아 그립네요.ㅋ

#225-2. 안영기 2006/09/12 (Tue)
안녕하세요.
처음 뵙겠습니다. 상용 게임이 아닌 이상에야 시스템과 세계관을 사용해도 좋습니다. 그런데 타일을 차용하는 것은 퀄리티에 큰 문제가 있겠군요... -_-;;;

행여나 만드신다면 만드시는 과정 중간 중간 알려주시면 더 고맙겠습니다.


#223. 순돌이 [REPLY]
3D 타일 붙이기 2006/05/03 (Wed)

c버전이 나왔군요.
하하 훌륭하십니다.
이래라 저래라 하면 기분나쁘실지도 모르겠지만..
팬서비스차원에서 마우스로 이동하는 것도 부탁합니다.
혼자 별짓 다하다가 그만두어버렸습니다.


#213. 땅콩맨 http://www.cyworld.com/popo8402 [REPLY]
안녕하세요 안영기님~ Jessica 게임소스 분석중 질문요. 2006/03/10 (Fri)

집에선 델파이5, 연구실에선 7쓰는데요?
연구실에서 돌리니

DDraw.pas에서
var
NilGUID : TGUID absolute 0;

부분에
[Error]DDraw.pas[77]: Variable name expected 에러가 납니다.

5와 7의 차이인건지..??
초보라... 답변부탁드립니다.

#213-1. 안영기 2006/03/12 (Sun)
그냥 그 두 줄을 지우세요.
어차피 쓰이지 않는 더미 변수이므로 그냥 지우면 됩니다. 원래의 기능은 일반 변수를 nil 주소에 할당한다는 의미입니다.

그런데 위의 에러 메시지는 '변수 이름 있어야 할 곳에 변수 이름이 없다'는 것인데 혹시 7에서는 NilGUID가 미리 정의되어 있을런지도 모르겠습니다.

#213-2. 박성준 http://www.cyworld.com/popo8402 2006/03/16 (Tue)
감사합니다. ^^
무슨 말씀인지 잘 이해가 안가지만
일단 줄을 지워보고 컴파일해보고
분석을 진행해봐야겠네요.^^

#213-3. 박성준 http://www.cyworld.com/popo8402 2006/06/20 (Tue)
영기님~
DDraw.pas 프랑스전 보셨나요?
저희 선수들 너무 잘 싸워주고 계시죠?
저도 선수들이 싸우는것처럼 열심히 영기
님께서 만드신 소스를 분석중입니다. 지난번에 absolute부분 답변해주신내용 보고 지우고 나니깐 아래 에러가 나네요. ^^;; 왜 그런건지 명쾌한 답변기다릴께요.

DDraw.pas에서
lpDOSZBufferDest : PDirectDrawSurface; // Surface to use as Z buffer for dest

#213-4. 안영기 2006/06/25 (Sun)

그 줄만 봐서는 에러의 내용을 알 수가 없습니다. 표준적인 pascal 선언인데, 구체적인 에러 메시지를 써줘야 그 원인을 알 수 있습니다.

#213-5. 박성준 http://www.cyworld.com/popo8402 2006/07/08 (Sat)
읔... 델파이 실행도 안되네요...
읔... 델파이 실행도 안되네요...
nt.dll 에러가 나면서 오류가 뜨네요.
흑흑 ㅠㅠ 산넘어 산이네요.


#190. Shifeed http://shifeed.net [REPLY]
안녕하세요 안연기님~ 타일붙이기 질문 드릴께요; 2006/01/24 (Tue)

안녕하세요.
눈팅만 많이 하다가 이렇게 글을 남기네요.
어릴때 피시통신시절 안영기님 작품인 데자뷰를 했을때 엄청 놀라웠답니다.
(데모판이였었던거 같은데..)
여기서 본 강좌도 공부하는데 많이 도움이 되었어요. 감사드립니다.

그럼 본질문으로 가서..
사실 전 c++문법을 배우고 있습니다.
제게 눈에 익지 않은 문법이라 그런지..
3D 타일 붙이기 소스가 이해가 되질 않네요;
타일 붙이는 부분에 대해서만이라도..
c++로 도움이나 힌트를 주시면 안될까 해서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인터넷에서 찾고 있지만.. 잘 못찾겠네요;
안영기님께서 c++로 된 3D 타일 붙이기가 있는 추천하는 사이트라던가.. 알려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사실.. 인사차 이렇게 글을 적네요^-^;

그럼~ 좋은 하루 되세요.'-'/

#190-1. 안영기 2006/01/27 (Fri)
음..
어차피 Direct3D를 쓰는 것이고 Delphi 소스에서도 일부러 Win32 API만 사용하여서 C++과 그렇게 다른 점은 없으리라 생각하는데요...

제가 시간이 있다면 금방 바꾸어 드릴텐데, 현재는 그렇지가 못합니다.


[PREV] [1][2][3][4][5][6][7] [NEXT]


IRiS nX by NvyU =starry scape=